김영애가족치료연구소

온라인상담 

Re: 친정 엄마가 원망스러워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고영수 상담원 댓글 0건 조회 3,036회 작성일 05-04-27 19:36

본문

모든 가족들은 가족으로서 공통점을 가지면서 동시에 각 가정마다의 독특한 특성을 보입니다.<br />
님이 태어나서 자란 원가족의 경우 경제적으로는 어느정도 안정이 되었으나 가족간의 관계가 역기능적이었던 것 같습니다. 부모님이 각각 재산을 모으는데만 관심이 많아 두 분 사이도 좋지 않았고 부모로서도 적절한 역할을 하지 못하여 자녀들이 돌봄을 받지 못하였나 봅니다.<br />
두 분 모두 돈에 연연하는 것은 그 분들이 살아온 경험에서 생긴 집착일 것입니다. 여유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계속해서 돈을 모아야만 한다는 태도가 어디에서 온 것인지 부모님들을 부모 아닌 한 인간으로서 들여다 보시기 바랍니다.<br />
이제 님과 형제들은 성장하여 각자의 가정을 꾸렸으니 친정부모님으로부터의 영향이 지금 내 가족에게 어떻게 나타나는지 탐색해 보시기 바랍니다. 님과 형제들이 아직도 친정엄마를 원망한다는 것은 그 영향을 계속 받고 있기 때문입니다.  <br />
아직도 과거에 못받았던 것들을 엄마에게 구하고 있나요?<br />
아버지보다 엄마를 더 원망한다는 것은 엄마에게 돌봄을 받고싶었던 기대가 더 컸기 때문일지도 모릅니다.<br />
<br />
<br />
<br />
<br />
딸 wrote:<br />
> 중상층입니다. 중상층이 뭔지 모르지만, 평생 안정적인 직장에서 월급쟁이로 사신 아빠를 두고 그럭저럭 살아왔지만, 사실, 아빤, 지독한 구두쇠에, 돈 욕심이 많으셔서, 재산 모으데만 관심이 많았어요. 그래서인지, 엄마는 전업주부였는데, 결국엔 일을 하시면서 살았네요. 엄마가 할 수 있는 일이 많지 않았던 탓에, 힘들고 자존심 상하시는 일을 많이 하셨던 것 같습니다. 사람들이 다 남편이 잘 벌어다 주는데, 왜 그런 일을 하냐 했지만, 자식 교육이고, 살림이고, 뒷전에 두고 엄마도 악착같이 돈만 벌었어요. <br />
> <br />
> 그래서인지, 저희에게도 저희가 하고 싶은 공부나, 뭐가 있다고 말씀하셔도 외면 하시고, 그냥 어서 돈 벌기를 희망하셨습니다. 그렇게 해서, 딸이고, 아들이고, 다 빨리 돈 벌수 있늕 과로, 공부를 시키고, 빨리빨리 취업취업 하셨는데, 엄마 바램과는, 달리, 다들 직장에 적응을 못하고, 엄마에 대한 원망으로 다들 스무살이 넘어 한창 성인이 되어서야 방황을 많이 했습니다.자식 셋 모두 똑같은 방황을 했습니다. 방황의 나이도, 거의 스무서너살이었구요. <br />
> <br />
> <br />
> 근데, 참 이상하게도, 폭력적이고, 구두쇠인 아빠보다는 저희 셋 모두 엄마를 더욱 원망하고 미워한다는거죠. 항상 마음 가득 엄마에 대한 원망으로 가득찼다가, 엄마가 약간 건들기만 하면, 셋 다 똑같이 엄마에게 분노하듯 폭발해서 달려듭니다. <br />
> <br />
> <br />
> 저희가 이제 결혼을 해서, 가정을 꾸렸는데도, 또  다시, 엄마는 엄마 스스로 자존심 상하고 육체적으로 힘든 일을 전전하십니다. 사는게 어려운 건 아닙니다. 왜 그러신지 모르겠네요. 그렇게 일을 하고 오면 엄청난 우울감에 빠져서는 저희에게 뭔가모를 압박감을 느끼게 합니다.그러면, 다시 우리들은 엄마에 대한 원망을 갖게 됩니다....시간이 갈수록, 성인이 되어, 늙어가도, 우리 셋은 모두 엄마에 대한 원망만 커져갑니다. 왜 그런지 모르겠네요. 엄마가 그렇게 된 건, 아빠 탓일텐데도 말이죠......<br />
<br />
<br />
 
[이 게시물은 사티어님에 의해 2011-04-27 13:57:07 공개상담(이전)에서 이동 됨]
[이 게시물은 사티어님에 의해 2011-04-27 14:03:07 전체상담에서 이동 됨]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2022 김영애가족치료연구소 All rights reserved.